• 최종편집 2024-06-12(수)
  • 전체메뉴보기
 

231030-5.jpg

 

부산 사하구(구청장 이갑준)는 10월 26일 관내 부산맘아동병원(대표 김지숙), 김동진정신건강의학과의원(대표 김동진)과 함께 학대피해아동을 위한 아동학대 전담 의료기관 지정 협약을 체결했다.


아동학대 전담 의료기관은 관내 학대피해아동이 발생하면 아동학대 피해에 대한 상담과 신체적‧정신적 치료 등을 돕는다. 아동학대 전담공무원이 치료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아동들을 지정병원으로 연계하면 전담의료기관은 학대피해아동의 치료를 우선적으로 진행해 줄 수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부산맘아동병원과 김동진정신건강의학과의원은 아동학대 전담 의료기관으로서 신속한 의료서비스를 지원, 학대 피해 아동들의 트라우마를 최소화하고 건강하게 성장하는데 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갑준 사하구청장은 "전국 최초 24시간 아동학대 대응 기관인 '아동학대종합지원센터 동그라미'와 더불어 관내 학대피해아동의 치료를 위한 민․관 협업체계까지 구축하게 되어 기쁘며, 이번에 협약을 체결하게 된 병원에 감사하다"며, "사하의 미래인 우리 아동들의 건강한 성장을 위한 최선의 협업체계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2619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아동학대 전담 의료기관 지정 협약 체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