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08(월)
  • 전체메뉴보기
 

210813-04.jpg

 

동아대 미술학과 학생들로 구성된 '동아 재능기부 봉사단' 8기가 부산 사하구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 내에 작품을 전시하는 봉사활동으로 지역민들에게 마음 치유 공간을 제공해 눈길을 끈다.


동아대학교(총장 이해우)는 대학혁신지원사업의 하나로 부산 사하구(구청장 김태석)와 함께 '마중 나온 미술' 전을 개최, 코로나-19 백신 접종자 및 대기자들에게 심리적 안정을 주고 예방접종센터를 친근하게 방문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고 지난 8월11일 밝혔다.


올해 말까지로 예정돼 있는 이번 전시엔 지금까지 1~2차에 걸쳐 동아대 학생 30명이 참여, 동양화와 서양화, 디자인 등 다양한 장르 작품을 선보였다.


학생들의 작품은 대형 현수막에 출력, 부산 사하구 코로나-19예방접종센터(신평동 부산교통공사 체육관) 실내 벽면에 전시돼 있다.


이번 전시 코디네이터를 맡은 서가연(미술학과 4) 학생은 "학교 캠퍼스가 있는 사하구에서 뜻깊은 전시를 하게 돼 영광"이라며 "코로나-19에 지친 시민들이 작품을 감상하며 힐링 시간을 갖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동아대는 이번 전시에 참여할 동아재능기부봉사단 8기를 상시 선발해 지역사회에 기여하고, 지역 청년 작가들의 그림을 시민들에게 소개하는 기회도 늘릴 계획이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 0210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동아대 학생들, 사하구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에 미술작품 전시해 '눈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