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4-18(일)

문화·교육·관광
Home >  문화·교육·관광  >  북구

실시간뉴스
  • [북구]부산 북구, '온라인 창업가' 양성
    부산 북구(구청장 정명희)는 오는 5월 10일부터 14일까지 온라인 창업가를 육성하기 위한 '온라인창업 교육'을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북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비대면 온라인 시장이 확대되는 흐름을 반영해 온라인 창업에 관심 있는 주민 25명을 대상으로 이번 창업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신청자격은 온라인 창업에 관심 있고 컴퓨터 활용이 가능한 북구 주민 누구나 가능하며, 교육비는 전액 무료이다. 교육은 △온라인 창업의 이해 ▷ 블로그 활용 ▷ 스마트스토어 개설 및 활용 등으로 구성돼 실제 온라인 창업에 필요한 실무요소를 두루 갖추고 있다. 이번 온라인 창업 교육에 참여를 원하는 주민은 오는 4월 30일까지 구청 일자리경제과(☏051-309-2074)에 방문 접수하면 된다. 정명희 구청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의 창업 도전을 응원한다"며 "교육 후에도 각종 사업을 연계해 창업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북구는 이번 온라인 창업교육 참석자를 대상으로 W-link 취창업 정보센터를 통한 컨설팅 지원 등 관련분야에 역량 있는 창업가를 육성하기 위해 아낌없이 지원할 계획이다.
    • 문화·교육·관광
    • 북구
    2021-04-07
  • [북구]연극 입장료 대신 컵라면을 받는다고?
    극단 해풍 워크숍공연 준비 4월 3~4일 총 4회 진행하고 쪽방촌 주민에게 전달할 예정 북구예술문화회관 상주단체인 극단 해풍이 워크숍 공연 ‘눈부시게 빛나지 않아도’를 4월 3~4일 창조문화활력센터 소극장(구포동)에서 진행한다. 이번 공연은 해풍이 모처럼 마련하는 공연인 데다 입장료 대신 컵라면을 1개 이상 갖고 오면 관람할 수 있다는 점에서 주목을 받고 있다. 해풍측은 공연을 통해 모은 컵라면을 복지 사각지대인 쪽방촌에 전달하기 위해 아이디어를 냈다. 공연시간은 3일(토) 오후 4시, 7시와 4일(일) 오후 2시, 5시이며 전화예약을 받아 적정인원만 입장시킬 예정이다. ‘눈부시게 빛나지 않아도’는 이상우 대표가 대본을 쓰고 연출한 작품으로 태종대 자살바위에 선 다양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풀어낸다. 이 대표는 “삶을 포기하려는 사람들에 대한 뉴스가 매일 나오는 상황”이라면서 “우리 모두의 삶은 눈부시게 빛나지 않더라도 충분히 의미 있고 아름답다는 것을 이야기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 작품은 2019년 해운대 시민극단 몸투레가 부산시민연극제에서 공연하여 대상과 최우수연기상을 받은 바 있다. 이권아, 김준환, 이희영, 최민, 이지훈, 방재희 등이 출연한다.
    • 문화·교육·관광
    • 북구
    2021-04-01

실시간 북구 기사

  • [북구]부산 북구, '온라인 창업가' 양성
    부산 북구(구청장 정명희)는 오는 5월 10일부터 14일까지 온라인 창업가를 육성하기 위한 '온라인창업 교육'을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북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비대면 온라인 시장이 확대되는 흐름을 반영해 온라인 창업에 관심 있는 주민 25명을 대상으로 이번 창업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신청자격은 온라인 창업에 관심 있고 컴퓨터 활용이 가능한 북구 주민 누구나 가능하며, 교육비는 전액 무료이다. 교육은 △온라인 창업의 이해 ▷ 블로그 활용 ▷ 스마트스토어 개설 및 활용 등으로 구성돼 실제 온라인 창업에 필요한 실무요소를 두루 갖추고 있다. 이번 온라인 창업 교육에 참여를 원하는 주민은 오는 4월 30일까지 구청 일자리경제과(☏051-309-2074)에 방문 접수하면 된다. 정명희 구청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의 창업 도전을 응원한다"며 "교육 후에도 각종 사업을 연계해 창업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북구는 이번 온라인 창업교육 참석자를 대상으로 W-link 취창업 정보센터를 통한 컨설팅 지원 등 관련분야에 역량 있는 창업가를 육성하기 위해 아낌없이 지원할 계획이다.
    • 문화·교육·관광
    • 북구
    2021-04-07
  • [북구]연극 입장료 대신 컵라면을 받는다고?
    극단 해풍 워크숍공연 준비 4월 3~4일 총 4회 진행하고 쪽방촌 주민에게 전달할 예정 북구예술문화회관 상주단체인 극단 해풍이 워크숍 공연 ‘눈부시게 빛나지 않아도’를 4월 3~4일 창조문화활력센터 소극장(구포동)에서 진행한다. 이번 공연은 해풍이 모처럼 마련하는 공연인 데다 입장료 대신 컵라면을 1개 이상 갖고 오면 관람할 수 있다는 점에서 주목을 받고 있다. 해풍측은 공연을 통해 모은 컵라면을 복지 사각지대인 쪽방촌에 전달하기 위해 아이디어를 냈다. 공연시간은 3일(토) 오후 4시, 7시와 4일(일) 오후 2시, 5시이며 전화예약을 받아 적정인원만 입장시킬 예정이다. ‘눈부시게 빛나지 않아도’는 이상우 대표가 대본을 쓰고 연출한 작품으로 태종대 자살바위에 선 다양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풀어낸다. 이 대표는 “삶을 포기하려는 사람들에 대한 뉴스가 매일 나오는 상황”이라면서 “우리 모두의 삶은 눈부시게 빛나지 않더라도 충분히 의미 있고 아름답다는 것을 이야기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 작품은 2019년 해운대 시민극단 몸투레가 부산시민연극제에서 공연하여 대상과 최우수연기상을 받은 바 있다. 이권아, 김준환, 이희영, 최민, 이지훈, 방재희 등이 출연한다.
    • 문화·교육·관광
    • 북구
    2021-04-01
비밀번호 :